바탕소에 아주 큰 박스가 온날,

우리는 하나의 약속을 했습니다.

 

 

집을 다~~~~~~~~~~~꾸미고 나면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밖에 설치하기로 말이죠!

 

 

 

박스집을 다 꾸민날,

저는 아이들에게 "이 박스들을 어떻게........ 지..? " 라고 물었죠.

 

아이들은   "하나씩 !!!!!"     라며 신나했어요~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      그렇게 우리는 박스를 짊어지고 바탕소에서 중앙공원까지 걸었습니다!

 

  20141024_144721.jpg

20141024_143720.jpg 20141024_144729.jpg

 

 

 

 

 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공원에 도착하자마자 박스들을 연결해 집을 설치했어요.

 그리고 자연스럽게 엄마아빠놀이가 시작됐어요.

 

 엄마 서연이

 아빠 용호

 딸1 서진호

 딸2 민서

 딸3 현주

 할머니 느티낭 선생님

 

20141024_150457.jpg

20141024_150947.jpg 20141024_155000.jpg

 

 

  

 

 

 

 

 

20141024_154549.jpg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20141024_154638.jpg  20141024_155105.jpg

 

 

 

  

 

 

 

 

 

20141024_155543.jpg  

20141024_155558.jpg

20141024_155603.jpg

 20141024_155711.jpg

 20141024_160128.jpg

 20141024_160122.jpg

 20141024_160228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

 

 

 

 

신나게 수업하고 나서 돌아가야 할 시간이되자 아이들은......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 

 '멍~~~~~~~~~~~~~~~~~~~~~~~~~~~~~~'

              벌써 가는거에요?!

20141024_160344.jpg

 

 

 

 

 

 

  

 

 

 그래도 돌아가는 길은      룰루 랄라~~!!    입니다~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20141024_160550.jpg 20141024_160637.jpg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20141024_161725-1.jpg 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20141024_161802(1).jpg    

강성일

2014.12.01
23:53:05
profile

야외 집에 기가막히게 잘 어울리는 알록달록 납역달린 나뭇가지는

포터블 트리였군요~

멋진 체험이네요^^

서진호

2014.12.07
12:31:37

네^^

그 나무는 같이 참여한 아이가 집에 가져 갔어요~

아이들이 정말 좋아해서 저도 뿌듯했답니다~  

꽃삽79

2015.04.21
16:46:08

s아이들의  표정들이  사랑스럽네요~~ ^^

꽃삽79

2015.04.21
16:46:57

제 기분까지 좋아지네요~~~^^

서진호

2015.04.27
12:37:48

정말 기분이 좋은 수업이였어요~^^

List of Articles

회원:
77
새 글:
0
등록일:
2010.11.18

접속 통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