구월바탕소

2012.03.17
02:21:10
profile

퇴근을 하려고 보니 의자에 빵빵한 가방이 하나 놓여 있어요. 실내화 주머니도.

가방을 열어보니 새 책과 노트가 가득. 이름을 보니 정 은 성!

은성이는 오늘 집을 한 채 만들었어요. 

너무나 기분 좋아하며 그 집을 손에 들고 가던 뒷 모습이 기억나요.

앗! 그런데...책가방을 두고 갔네그려...

하지만 책가방도 은성이처럼 바탕소가 좋은가봐요.

 저렇게 웃고 있네요. ^ㅡ^~

 
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바탕소구월

2012.03.19
10:40:07
profile

월요일 아침이다.

은성이도 책가방도 학교엘 갔다.

지금쯤이면 열심~히 공부하고 있을까나?

이준호

2012.03.19
11:47:24
profile

가방이 예쁘게도 웃고 있네요^^

월요일 아침 즐겁게 시작하라고.

구월바탕소

2012.03.19
20:35:10
profile

그러게요~. ^ㅡ^~

이준호선생님~! 잘 지내시죠?

여기서 뵙네요.  반가워요.

List of Articles

회원:
78
새 글:
0
등록일:
2010.11.18

접속 통계